재각인 광고 Reinforcement

Reinforcement는 리마케팅(Remarketig) 또는 리타겟팅(Retargeting) 이라고 부르는 온라인 광고 방법의 특징 및 장점 중 하나입니다.

온라인 광고에서 동일인에게 같은 광고(배너)를 반복해서 보여주면 보여주는 횟수가 어느 정도 증가하면 광고를 클릭할 확률이 높아진다는 보고자료가 있습니다.

물론 한 사람에게 계속해서 같은 광고를 수백번씩 보여주는 것은 의미가 없습니다. 하지만 10회 이하에서는 효과를 보게 됩니다.

재각인이 의미가 있는 이유

  1. 첫번째 광고를 노출했을 때 이 사람은 이 배너를 보지 못했거나 배너가 보였어도 보고 있는 콘텐츠, 뉴스 사이트라면 뉴스 내용을 보느라 배너에 대해서 큰 관심이 없어서 상품 자체를 확인해 못했을 수 있습니다.
  2. 첫번째에는 배너를 보고도 큰 감흥을 느끼지 못했지만 반복해서 보여주면 호기심이 생길 수 있습니다.  또는 생각나지 않았던 제품의 용도가 생각날 수도 있습니다.
  3. 첫번째 배너를 보고 클릭도 했고 상품에 대한 상세를 봤을 수도 있지만 바빠서 상품을 나중에 구매하겠다고 마음먹고 잊어버렸을 수 있습니다.  다시 한 번 상기시켜줄 필요가 있습니다.
  4. 같은 광고를 계속 보여주는 이유로 인해 여러 사이트에서 같은 상품을 광고한다고 생각해서 제품이 꽤 괜찮다는 인식을 가지게 될 수 있습니다. 신뢰도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위에서는 2,3번이 중요합니다.

반대로 다음과 같은 안좋은 점이 있습니다.

  1. 같은 광고를 계속해서 보여주면 불쾌감을 느낍니다.  “이것들이 나를 추적해서 계속 같은 광고를 보여주는 구나”라고 생각합니다. 위의 4번에 반대되는 영향을 주기도 합니다.
    1. 하지만 이런 상황에서도 광고내의 상품에 대해서는 거부감이나 불쾌감을 잘 기억하지는 않는다는 연구자료가 있습니다.
  2. 이미 상품에 관심이 없는 사람에게 필요없이 배너를 노출해서 매체비를 낭비하는 것일 수 있습니다. 또 다른 사람에게 보여줬으면 클릭하고 전환도 할 수 있으므로 기회도 낭비한 것이 됩니다.

위에서는 2번이 중요합니다.

위의 상황을 적절히 조절하기 위해서 리마켓팅에서는 노출 제한(frequency capping)을 하는 것이 필수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